한국당, ‘1차 컷오프 결과 게시’ 허위사실 유포 혐의로 고소

한국당, '1차 컷오프 결과 게시' 허위사실 유포 혐의로 고소 자유한국당 선거관리위원회가 20일(오늘) 1차 예비경선 여론조사 순위가 허위로 유포됐다며 경찰에 수사를 요청했다. 자유한국당 선관위는 전날 1차 예비경선 여론조사 순위가 SNS를 통해 유포됐다는 신고를 받고 서울 영등포경찰서에 고소장을 냈다고 밝혔다.

KBS뉴스

한국당, ‘1차 컷오프 결과 게시’ 허위사실 유포 혐의로 고소

(서울=뉴스1) 박기호 기자 = 자유한국당이 20일 대선후보 경선 1차 컷오프(예비경선) 여론조사 결과 순위를 SNS를 통해 불특정다수에게 전달되고 있다는 신고를 접수, 경찰에 허위사실 유포 혐의로 고소장을 제출했다고 밝혔다. 자유한국당 선거관리위원회는 …

디오데오

한국당, 오늘 2차 컷오프…1차 경선 순위 유포자 고소

20일 자유한국당 제19대 대통령후보 선출 선거관리위원회(이하 ‘선관위’)는 20일 당 대선후보를 뽑기 위한 예비경선 후보자 6명 중 2차 컷오프를 통해 본경선에 오를 후보 4명을 결정한다. 한국당은 앞서 진행된 TV 토론회 직후 지난 18일 진행된 1차 컷오프와 …

한경닷컴

한국당, 1차 예비경선 순위 허위유포자 고소

자유한국당 대통령후보 선출 선거관리위원회가 1차 예비경선 여론조사 순위를 허위로 퍼뜨린 자를 잡아달라며 경찰에 수사를 요청했다. 자유한국당 선관위는 지난 19일 당의 1차 예비경선 여론조사 순위가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유포되고 있다는 신고 …

SBS뉴스

자유한국당, 1차 컷오프 순위 유포자 경찰 수사 의뢰

자유한국당은 20일 1차 경선 여론조사 결과 순위와 관련해 서울 영등포경찰서 사이버수사팀에 허위사실 유포에 관한 고소장을 제출했다고 밝혔다. 자유한국당 제19대 대통령후보 선출 선거관리위원회(선관위)는 전날 ‘자유한국당 1차 경선 여론조사 결과 순위’ …

세계일보